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보조메뉴 바로가기

비주얼요소

철새의 아름다운 비행 주남저수지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주남투어

주남투어-효과적인 탐방을 위해 탐방코스를 안내합니다.

주남생태지도

주남생태지도-주남저수지의 생태환경 분포도 안내


언론보도

Home > 주남커뮤니티 > 언론보도

국제적 희귀종, 큰주홍부전나비 창원 주남저수지서 발견
관리자
2018062600827_0.jpg

세계자연보호연맹 국제보호종


경남 창원시 동읍, 철새도래지 주남저수지에 국제보호종으로 선정된 ‘큰주홍부전나비’<사진>가 발견됐다.



창원시는 “주남저수지 안 연꽃습지에서 큰주횽부전나비들이 살고 있는 것으로 처음 관찰됐다”고 26일 밝혔다. 큰주홍부전나비는 주로 국내 중-북부지방 강, 하천, 논 주변에 분포하는 북방계 나비다.

창원시 측은 “전문가들에 따르면 최근 몇 년 동안 큰주홍부전나비의 분포 범위가 급속하게 확장되고 있는 추세”라며 “창원시가 한반도 내 이 나비의 최남단 서식지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큰주홍부전나비’는 세계자연보전연맹(IUCN)의 ‘준위협종(NT)’으로 규정돼 국제적 보호종으로 취급되고 있다. 크기는 3~4cm 정도로 날개 옆면과 윗면의 주홍색이 매우 아름답다.

창원시 측은 “주남지 연꽃습지는 람사르 총회 개최에 따라 조성되어 다양한 곤충들이 서식하고 있다”며 “ 큰주홍부전나비가 발견된 것은 이 습지 조성으로 먹이식물인 참소리쟁이, 소리쟁이 등의 서식이 늘어난 때문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출처 조선일보 박주영기자>
첨부파일 2018062600827_0.jpg(63 KByte),   다운로드 : 16
조회 :
260
작성일 :
2018-07-04 22:04:59.0

맨위로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