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보조메뉴 바로가기

비주얼요소

철새의 아름다운 비행 주남저수지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주남투어

주남투어-효과적인 탐방을 위해 탐방코스를 안내합니다.

주남생태지도

주남생태지도-주남저수지의 생태환경 분포도 안내


언론보도

Home > 주남커뮤니티 > 언론보도

주남저수지에 나타난 희귀조 '구레나룻제비갈매기'
관리자
144054_119216_4403.jpg

우리나라 대표적인 철새도래지 주남저수지에서 희귀조 구레나룻제비갈매기가 관찰됐다.

구레나룻제비갈매기는 우리나라 해안습지, 강, 저수지에 드물게 통과하는 희귀한 조류로서 봄철에는 5월 초순부터 6월 하순까지 가을에는 8월 초순부터 도래해 9월 하순에 통과하며 소형 어류, 양서류, 곤충, 갑각류를 잡아먹고 번식 시기는 5월~6월 초이며 번식기에는 10~100쌍 규모의 무리를 형성하며 비 번식기에는 소규모의 무리를 형성하여 집단생활을 한다.

이번에 주남저수지를 찾아오는 구레나룻제비갈매기는 주로 해안에서 아주 드물게 발견됐지만 내륙습지인 주남저수지를 찾아온 것은 매우 드문 일이며 주남저수지 수면을 저공비행 하며 물고기를 사냥하거나 나뭇가지에 앉아 휴식하는 모습이 확인됐다.

이 새의 서식지는 유럽남부에서 중앙아시아, 아프리카, 남아시아, 중국중부, 오스트렐일리아에서 번식하고 겨울에는 번식지에는 남쪽으로 이동해 월동하고 수면 위를 빠르게 날면서 작은 물고기나 수서곤충류를 잡아먹는다.

창원시 람사르문화관 조류생태전문가 김태좌 박사는 “최근 주남저수지에는 개개비, 뻐꾸기, 꾀꼬리, 흰눈썹황금새 등 다양한 여름철새들이 찾아와 번식하고 있다”며 “이번에 찾아온 구레나룻제비갈매기도 이동하면서 생태환경이 건강한 주남저수지를 찾아 에너지를 보충하기 위해 찾아온 것으로 추정한다”고 말했다.

한편 구레나룻제비갈매기의 형태는 머리 위쪽부터 눈 주변까지는 검은색이며 얼굴은 흰색이며 목, 가슴, 배는 짙은 회색이며 날개와 등은 회색이고 부리는 검은빛이 도는 붉은색이고 다리는 붉은색을 띠며 겨울철이 되면 머리 위쪽의 검은 부분의 색이 옅어진다. 최인생기자
첨부파일 144054_119216_4403.jpg(102 KByte),   다운로드 : 67
조회 :
418
작성일 :
2017-06-27 19:01:17.0

맨위로이동